greenroom     


greenroom is an online curatorial research platform that focuses on the medium of performance and its performative realm, derived from the contemporary arts. Founded in April 2019 by four art practitioners Kim Junghyun, Nayun Jang, Sunmi Yong, and Bora Kim from S. Korea, it aims to build a virtual community and alternative collective on the web as transcending the limit of physical and material boundaries. Reifying ideas in close collaboration with artists and thinkers, greenroom initiates various activities centering on discourses/practices that emerge from the performance.

* The skin image of this website (28th Dec. 2019~) is from the note of Nohwa (2018~), the artist Hyun A Cho’s ongoing project (curated by Kim Junghyun).







그린룸은 큐레토리얼 연구와 창작을 위한 온라인 플랫폼으로, 2019년 서울, 뉴욕, 런던의 비평가, 큐레이터, 연구자, 그래픽디자이너가 협력하여 만들었다. 동시대 퍼포먼스 예술에 관한 공통의 관심사를 바탕으로 큐레토리얼 방법, 수행적 비평, 예술과 사회의 매개를 모색한다. 물리적 거리 및 시간과 속도의 차이에서 비롯되는 한계를 대화와 기록의 근거로 삼아 예술가들과 교류하며 다양한 지역과 문화에 개입하는 예술적 실천을 추구한다.

* 홈페이지(2019.12.28~) 스킨은 조현아 작가의 《노와》(2018~) 프로젝트(김정현 기획)의 노트에서 빌렸습니다.








    +    [Intro] greenroom        

    +    [Event]  그린룸 greenroom    
          28
th Dec. 2019, Seoul  
    


    +    Voice of Sila      
          실라의 목소리      
          Yeong-Ran Suh 서영란      


    +    A Place without a Catastrophe   
          カタストロフが訪れなかった場所   
          재난이 비켜난 자리   
          Second Planet 세컨드 플래닛  
 


    +    Diorama Vivant Theatre    
          디오라마비방씨어터  
 

          Joho Song 송주호    

    +     Shifting Memory into Clay     
           기억의 전환    

           Nayoung Jeong  정나영   

    +    Sayadaw and I      
          사야도 이야기 - 구전동화편 
     
          Min Kyoung Lee 이민경    


    +    Spectacles of Normalcy:
          Three Choreographic
          Paradigms of Everyday
          life in NYC       

          정상(正常)의 광경들    

          Rotem Tashach 로템 타샤크    


    +    Non-binary Pussy        
          넌-바이너리 푸씨      
          Anh Vo 앵보    

    +    Unpacking the letters:
           Floating Bottle Projects (2016~)      
           편지 다시보기:
           플로팅 보틀 프로젝트 (2016~)      
           Yeong-Ran Suh 서영란      

    +    Gwangju Biennale and
           ruangrupa, two different
           eyes foreseeing the future      
           광주비엔날레와 루앙루파,
           미래를 내다보는 다른 시선 둘      

           Tiffany Yeon Chae 채연     











Mark